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방탄소년단 뷔, 첫 믹스테이프 발매할까..전세계적 기대

  • 문완식 기자
  • 2020-05-03


그룹 방탄소년단(BTS) 뷔가 믹스 테이프에 계획을 밝히며 팬들의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풍경’, ‘Winter Bear’, 그리고 최근에는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OST ‘Sweet Night’까지 꾸준히 개인 작업물을 공개하며 화제를 이끌었던 뷔가 이번에는 믹스테이프에 대한 계획을 공개, 전세계 팬들을 열광시키고 있는 것.

뷔의 깜짝 발언으로 순식간에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도 떠들석 하게 만들며 뷔의 믹스테이프에 대한 기대감을 담은 해시태그 ‘#KTH1ISCOMING’(김태형1이 오고있다)가 트위터 월드와이드 트렌드 2위까지 올랐다.

뷔는 그동안 사운드클라우드를 통해 발표한 자작곡 2곡에 각각 자신의 성 ‘김’과 활동명 ‘뷔’를 붙여 ‘kimv01’, ‘kimv02’로 붙여 발표해 왔다. ‘Kimv03’을 기다리던 팬들은 믹스테이프에 대한 소식을 듣자 그의 이름 ‘김태형’의 이니셜을 따 ‘KTH1’이란 별칭을 정하고 기대감을 표출했다.

'월드 뮤직 어워드’, ‘코리아부’, ‘올케이팝’ 등 다수의 해외 매체도 앞다투어 이 소식을 전하며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다.



그동안 뷔는 팬들과의 소통 중 작업 중인 곡이 있다는 말을 전해왔다. 얼마전에는 뮤지션 ‘니브’와 함께 즉석 작곡 배틀을 하는 동영상을 트위터에 올리는 등 끊임 없이 곡작업에 대한 암시를 전했다.

방탄소년단의 지난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 발매 기념 글로벌 기자간담회에서 뷔는 언젠가 보컬멤버도 믹스테이프를 낼 수 있는날이 올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할 정도로 남다른 욕심을 드러낸 바 있어 그의 깜짝 스포일러에 전세계가 들썩였다. 뷔의 끊임없는 노력과 성장이 팬들로 하여금 더 큰 지지와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믹스테이프는 자신의 음악적 색깔을 잘 드러낼 수 있는 수단으로 각광받고 있다. 최근 뷔의 음악들은 드라마 OST는 물론 다수의 TV프로그램에 배경음악으로 사용되며 듣는이의 귀를 사로잡고 있다.

뷔가 자신을 오롯이 담아내는 믹스테이프를 통해 표현해 낼 음악은 무엇인지 기대를 모은다.
문완식 기자 | munwansik@
Go to Top
2020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

스타뉴스 X 최애돌 AAA Best of Best

2020 ASIA ARTIST AWARDS 인기투표는
최애돌, 최애돌 셀럽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진행됩니다.

투표기간 : 2020.10.14 AM 0:00 ~ 2020.11.15 PM 24:00 KST

COMING SOON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