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1억 넣으면 2주..BTS 빅히트 공모주 청약 606대 1[★NEWSing]

  • 문완식 기자
  • 2020-10-06


글로벌 톱 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장 방시혁) 공모주 청약 경쟁률이 청약 마지막 날 뒷심을 발휘하며 606.97대 1을 기록했다.

6일 대표 주관사 NH투자증권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마감된 빅히트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 청약 최종 경쟁률은 606.97대 1을 기록했다. 합산 청약 증거금은 58조 4236억원이다. 카카오게임즈 58조 5542억원에 이은 역대 2위 기록이다.

글로벌 인기를 과시 중인 톱그룹 방탄소년단의 소속사인 빅히트는 SK바이오팜, 카카오게임즈와 더불어 올해 IPO 대어 3인방 중 하나로 꼽혀왔다. 일반 공모주 청약 첫날인 지난 5일 8조 원이 넘는 자금을 끌어모았지만 당초 100조 원의 자금이 몰릴 것이라 예상됐기에 흥행 저조가 우려되기도 했다. 하지만 6일 열기가 몰리며 '방탄 효과'를 입증했다.



증권사별로는 NH투자증권이 청약 경쟁률 564대 1을 기록했으며, 한국투자증권 663.48대 1, 미래에셋대우 589.74대 1, 키움증권 585.23대 1이다. 1억원 청약시 2주 정도를 받을 전망이다. 앞서 빅히트 공모가는 희망 공모가 10만 5000원~13만 5000원의 최상단인 13만 5000원으로 결정된 바 있다.

빅히트는 이번 IPO로 713만주를 공개모집하며 이중 일반투자자에게 142만 6000주가 배정됐다. 기관투자자 배정물량은 427만 8000주이다.

이날 공모청약을 마친 빅히트는 오는 15일 상장 예정이다.

한편 빅히트는 세계적인 톱그룹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빅히트 레이블 아래 보이그룹 세븐틴,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엔하이픈, 걸그룹 여자친구를 아우르고 있다.
문완식 기자 | munwansik@
Go to Top
2020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

스타뉴스 X 최애돌 AAA Best of Best

2020 ASIA ARTIST AWARDS 인기투표는
최애돌, 최애돌 셀럽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진행됩니다.

투표기간 : 2020.10.14 AM 0:00 ~ 2020.11.15 PM 24:00 KST

COMING SOON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