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블랙핑크 로제 "솔직하게 인터뷰 촬영하다 눈물..부끄럽기도"

  • 윤상근 기자
  • 2020-10-13


걸그룹 블랙핑크가 '블랙핑크:세상을 밝혀라'를 통해 공개될 여러 이야기에 대해 기대감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블랙핑크 멤버 제니는 13일 오후 4시 온라인으로 진행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다큐멘터리 '블랙핑크:세상을 밝혀라' 제작발표회에서 우리도 잊고 있던 예전 모습을 마주하게 돼 새로웠는데 연습생 시절부터 데뷔 이후 지금까지 우리가 열심히 달려온 화려한 모습들을 공개했지만 그렇지 않았던, 평범하고 가까운 일상을 (여러분과) 마주하고 싶었다. 다 같이 함께 우리 이야기를 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멤버 지수도 이 다큐를 통해 '코첼라' 무대 당시 에피소드도 많이 보여드릴 것 같아 기대가 된다라고 말했다. 지수는 프로듀서 테디도 언급하고 테디는 우리 한 명 한 명을 모두 잘 아는 분이라며 항상 저희를 좋은 방향으로 인도하는 분이라고 소개했다.

멤버 로제는 인터뷰 촬영을 하며 솔직한 모습을 보여주려다 보니 각자 편한 언어로 말하게 됐고 나는 영어로 답을 했고 리사는 태국어로 답하기도 했다라며 솔직하게 답을 하다 보니 눈물도 나왔는데 부끄럽지만 팬들도 좋게 봐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멤버 리사는 일상을 카메라와 함께 하다 보니 어색했다라며 감독님께서도 함께 촬영하면서 서로 장난을 치며 분위기를 만들어주셨다라고 답했다.

멤버 제니는 10대 때 함께 시작해서 20대로 넘어왔고 다 같이 성장하는 모습도 지켜봤고 공유를 할 수 있다 보니 가족 같은 부분도 그렇고 일 할 때도 그런 것들이 적용돼서 자연스럽게 소통하게 됐고 서로 불편함도 없어졌다라며 소녀 같은 장난 같은 모습도 떠올려졌다. 앞으로에 대해서도 많은 생각도 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블랙핑크: 세상을 밝혀라'는 2016년 데뷔 이후 단기간에 세계에서 사랑받는 글로벌 스타가 되기까지 놀라운 성과를 보여줬던 블랙핑크가 숨 가쁘게 달려온 이야기를 담고 있는 넷플릭스 다큐멘터리.

'소금. 산. 지방. 불'로 웰메이드 다큐멘터리를 선보였던 캐롤라인 서 감독이 연출을 맡은 '블랙핑크:세상을 밝혀라'는 연습생 시절부터 오늘날 글로벌 스타로 자리매김하기까지 그들의 여정과 함께 블랙핑크 멤버들이 직접 전하는 진솔한 미공개 인터뷰 영상까지 모두 담아냈다.
윤상근 기자 | sgyoon@
Go to Top
2021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