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귀에 쏙 들어온다" 방탄소년단 지민 다이너마이트급 보컬, 연이은 日가요계 극찬

  • 문완식 기자
  • 2020-12-11


방탄소년단(BTS) 지민의 보컬에 대해 일본 가요계에서 극찬이 이어지고 있다.

일본 뮤지션이자 저명한 마이클 잭슨 연구가인 노나 리브스 사이지 고타(ノーナ・リーヴス西寺郷太さん)는 최근 방탄소년단 지민의 보컬에 대해 귀에 쏙 들어온다고 호평했다. 앞서 일본 유명 가수 무라타 토모야의 '국보급 지민 보컬'에 이은 일본 가요계의 극찬과 관심이다.

일본 매체 'note'는 노나 리브스 사이지 고타가 진행하는 팟캐스트(Podcast)에서 다이너마이트'를 듣고 있는 동안 귀에 쏙 들어오는 보컬이 있었다. 지민이었다며 혼자만 가장 높은 키였고 밝았다. 그래서 몇 번이나 들었다고 지민의 독보적 보컬에 대해 극찬한 것을 전하며 자세히 내용을 설명했다.

이어 지민이 가장 좋다고 생각한건 '목소리'였다, '다이너마이트'는 싱어 송 라이터로서의 연구 가치가 있다는 뜻을 밝혀 음악 전문가의 귀를 단단히 사로잡은 지민의 보컬을 연이어 극찬했음을 전했다.



또 마이클 잭슨을 오마주 한 방탄소년단 '다이너마이트'에 대해 소개하면서 스물여섯 번째 지민의 생일에 마이클 잭슨의 공식 SNS계정이 'Black Or White' 커버 댄스를 소개했던 것에 대해 '우연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이 커버 댄스는 올 화이트 수트 차림에 흰색 중절모를 쓴 지민이 마이클 잭슨 춤을 완벽하게 재현, 팬들 사이에서 아직도 회자 되고 있는 레전드 무대다.

그러면서 마이클 잭슨의 조카 타지 잭슨이 '다이너마이트' 뮤직 비디오와 지민의 유사성에 대해 자세히 설명한 글을 인용해 주목했다.

타지 잭슨은 앞서 유튜브 방송을 통해 다이너마이트' 뮤직비디오에서 지민이 머리카락을 뒤로 쓸어넘기며 발차기하는 동작이 마이클 잭슨을 연상시킨다. 지민의 파트가 정말 좋고, 재미있다. 지민의 자연스러운 모습이 인상적이다라며 당시 여러 차례 극찬한 바 있다.

이처럼 지민은 다이너마이트급 빼어난 보컬로 언어, 국적을 초월해 전 세계를 사로잡고 있다.
문완식 기자 | munwansik@
Go to Top
2020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

스타뉴스 X 최애돌 AAA Best of Best

2020 ASIA ARTIST AWARDS 인기투표는
최애돌, 최애돌 셀럽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진행됩니다.

투표기간 : 2020.10.14 AM 0:00 ~ 2020.11.15 PM 24:00 KST

COMING SOON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