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방탄소년단 뷔 "하루 빨리 아미 만나고 싶어요" 변함 없는 팬사랑 1등..'무한 감동'

  • 문완식 기자
  • 2021-01-01


방탄소년단(BTS) 뷔가 팬들에 대한 깊은 그리움과 음악을 향한 열정을 전해 팬들의 마음에 깊은 울림을 남겼다.

2021년 1월 1일 신축년(辛丑年) 새해를 맞이해 방탄소년단은 공식 유튜브 채널 방탄TV(BANGTANTV)에 'Happy New Year 2021'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통해 새해 인사를 전했다.

뷔는 소띠 해를 맞아 '2021년 행복하소'라는 토퍼를 들고 팬데믹 시기에 너무나 보여주고 싶은 무대를 제대로 못 보여드린 것 같아요. 2021년에는 실제로 아미분들을 만나서 무대를 보여드리고 싶습니다라며 인터뷰를 시작했다.

뷔는 2021년 목표에 대한 질문에 여유롭게 하고 싶은 음악을 하면서 한층 더 발전하는 가수가 되고 싶다. 조금 더 내 패턴, 속도에 맞춰 곡 작업과 무대를 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노래를 만드는 과정을 일이라고 생각하고 싶지 않다. 아미에게 들려주고 싶은 감정을 후회 없이 충분히 담아서 보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팬들에 대한 변함없이 깊은 사랑, 음악과 무대에 대한 열정을 드러내 감동을 안겼다.



뷔는 또 2021년에는 텅 빈 무대에서 녹화하는 것이 아니라 아미분들이 관객석에 있고 저희가 무대에 있어서 아미분들과 하나가 되는 무대를 만들고 싶다는 생각을 매일 하고 있어요라며 조금만 기다려주시고, 하루빨리 이런 시기(팬데믹)가 마무리되고 아미분들을 만나서 보고 싶었던 마음을 그대로 전하고 싶어요라고 팬들에 대한 그리움을 이야기해 깊은 울림을 남겼다.

뷔는 2020년에 행복하지 못했던 것들 모두 모아 2021년에는 한꺼번에 행복하소라며 행복 전도사답게 팬들의 행복을 빌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뷔는 2020년의 마지막 날인 12월 31일 밤에도 팬 커뮤니티 위버스에 어김없이 찾아와 Army. go seng man at shu(아미 고생 많았슈)라는 재치 있는 글과 함께 모두들 행복한 연말 보내시고 2021년 행복역에서 만나요라는 움직이는 이미지를 게재해 팬들을 미소 짓게 한 바 있다.

영상을 접한 팬들은 역시 태형이 행복 전도사, 태형이도 우리에게 나눠준 것만큼 꼭 행복하길이라며 뷔의 행복을 함께 빌었다.

또 우리 태형이 정말 많이 성장했구나, 2021년에는 뷔를 만나는 것이 내 행복, 태형이가 가는 길 언제나 응원할게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문완식 기자 | munwansik@
Go to Top
2021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