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방탄소년단 뷔, No도 ♥로 만드는 스윗가이..'뷔 is 뭔들'

  • 문완식 기자
  • 2021-08-27

방탄소년단(BTS) 뷔가 예술 작품 같은 조각 미모, 넘치는 센스와 유머에 치명적인 분위기까지 카멜레온 같은 매력으로 글로벌 팬들을 사로잡았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4일~25일 모델로 활동 중인 인도네시아 최대 상거래 기업 '토코피디아'(Tokopedia) 창립 12주년을 맞아 인터뷰를 진행했다.

뷔는 뽀글거리는 연한 브라운 헤어스타일에 올 데님 착장을 하고 등장해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신이 빚은 최고의 예술 작품이라 불리울 만큼 완벽한 이목구비에 사랑스러운 헤어 스타일로 변화를 준 뷔는 반전 매력을 뽐내며 전 세계 팬들을 매료시키기에 충분했다.

'풍선 다트 게임'으로 뷔가 활약했던 지난 방송 장면에 이어 새로운 게임을 진행했다. 당시 뷔는 뒤돌아서서 던진 다트핀으로 단 한 번에 명중시키며 풍선을 터뜨려 환호를 받은 바 있다.

새롭게 진행한 'Yes or No' 게임은 먼저 Yes 혹은 No를 선택한 후 한 멤버가 작성한 문제를 공개하는 방식이었다. Yes가 좋을지 No가 좋을지 아무도 모르는 예측 불허 게임이었다.


뷔가 'No'를 선택했던 문제는 "나는 토코피디아 모델을 앞으로도 오랫동안 계속 하고 싶다"였고, 나중에 문제를 확인한 후 "저는 (Yes or No 말고) 하트를 하고 싶었다"며 머리 위로 손을 올려 큰 하트를 만들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마지막 문제는 뷔의 차례였고, MC 박경림과 멤버들은 "문제를 내는 모습이 마치 화가 같다", "밥 아저씨 같다", "역시 감이 잘 안 잡힌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뷔는 "저기 한 가운데서 댄스 배틀을 해줄 순 없겠지? 없으면 Yes 해줘"라는 재치 넘치는 문제로 모두를 폭소케 하며 댄스 배틀로 게임의 마지막을 장식했다.

출연자들은 토코피디아 창립 12주년을 맞아 '생일 축하 노래'를 부르며 축하했고, 광고 메이킹 영상으로 방송을 마무리했다.

TV 쇼에서 발랄하고 사랑스러운 뷔의 모습과는 다른 광고 속 치명적인 눈빛과 다채로운 포즈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뷔는 평소 타고난 외모에 천부적으로 타고난 감각, 끊임없는 노력으로 "손끝까지 연기한다"는 평을 받으며 독보적인 매력을 어필하고 있다.


'광고계 블루칩'이라 불리우는 뷔는 매 컷 마다 다른 분위기, 다른 매력을 선보이며 '화보 장인', '화보 천재'라는 수식어를 증명하듯 출연하는 광고마다 뜨거운 반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문완식 기자 | munwansik@mt.co.kr
Go to Top
2021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