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캐스팅 갑질 폭로' 허정민, 제이풀엔터와 새출발..여진구와 한솥밥 [공식]

  • 김나연 기자
  • 2023-07-07
배우 허정민이 제이풀엔터테인먼트와 새로운 출발에 나선다.

소속사 제이풀엔터테인먼트 측은 7일 "배우 허정민과 한 식구가 되어 진심으로 기쁘다"라며 "그동안 드라마, 영화, 연극,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매력적인 캐릭터를 소화해 온 허정민이 향후 작품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허정민의 이번 전속 계약은 과거 같은 소속사에서 동고동락한 매니저와의 두터운 신뢰와 유대를 바탕으로 이뤄졌다고. 오랜 인연이 있던 매니저와 손잡은 허정민은 향후 활발한 작품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허정민은 드라마 tvN '멘탈코치 제갈길'(2022), KBS2 '연모'(2021), MBC '하자있는 인간들'(2019), tvN '톱스타 유백이'(2018), tvN '백일의 낭군님'(2018), OCN '그남자 오수'(2018), KBS2 '고백부부'(2017), tvN '내성적인 보스'(2017), tvN '또 오해영'(2016) 등에 출연해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영화 '간이역'(2021), '너의 여자친구'(2019) 등의 스크린은 물론 '운빨로맨스', '유도소년', '내 아내에게 애인이 있다' 등의 연극 무대까지 활동 영역을 확장하며 다채로운 연기력으로 믿고 보는 배우임을 입증했다.

앞서 허정민은 지난 5월 자신의 SNS에 캐스팅 갑질을 폭로하며 KBS 2TV 새 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 출연 불발에 불만을 토로한 바 있다. 그는 "두 달간 준비했는데 작가님이 싫다고 자르셨다. 얼굴도 못 뵀는데"라며 강도 높은 폭로를 이어갔고, 드라마 제작진은 "허정민 배우가 지난 3월 말 단 한 차례 미팅을 가진 것은 사실"이라며 "이후 제작진 논의 결과 극 중 캐릭터와 배우의 이미지가 맞지 않는다는 결론에 이르렀다"고 해명한 바 있다.

한편 허정민과 전속 계약을 체결한 제이풀엔터테인먼트는 배우 박시후, 여진구, 김혜화, 김민채, 송지현, 신정유, 유채온이 소속된 연기자 매니지먼트다.
김나연 기자 | ny0119@mtstarnews.com
Go to Top
2019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