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이세영, '계약결혼뎐' 1회부터 오열 몰입..'옷소매' 사극여신의 귀환[★밤TV]

  • 김지은 기자
  • 2023-11-25
MBC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으로 '사극여신'이라는 별칭을 얻은 이세영이 '계약결혼뎐'에서는 '열녀박씨'가 되어 열연을 펼쳤다.

24일 첫 방송된 MBC 새 금토드라마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에서는 박연우(이세영 분)가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호접선생'으로 활동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이조판서 박대감댁의 금쪽같은 외동딸 박연우는 암암리에 의복과 자수를 지어 판매하는 '호접선생'으로 변신해 초장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집안 어른 몰래 '호접선생'으로 활동을 이어가던 박연우는 계속해 혼사를 외면했지만 결국 부모님의 뜻을 못 이겨 얼굴도 모르는 사내와 혼인을 치렀다.
첫날밤, 박연우는 혼인 상대가 자신이 호감을 갖고 있던 강태하(배인혁 분)라는 것을 알게 되자 크게 기뻐하며 초야를 준비했다. 하지만 강태하는 자신이 심장에 병증이 깊다는 사실을 밝히며 박연우에 돌연 이별을 고했다.

이를 받아들이지 못한 박연우가 방문을 막은 상태로 잠이 들었고 그사이 강태하는 피를 토하며 급작스러운 죽음을 맞이했다. 박연우는 그런 강태하를 붙잡고 절절한 목소리로 '서방님'을 외치며 눈물을 쏟아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뛰어난 연기력으로 큰 사랑을 받았던 이세영은 이번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에서도 감성을 자극하는 훌륭한 연기력을 펼쳐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김지은 기자 | star@mtstarnews.com
Go to Top
2019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