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신랑수업' 박보검 "나도 신랑이 돼야 하는데"..결혼 언급 '주목'[종합]

  • 안윤지 기자
  • 2023-07-06
'신랑수업'에 깜짝 출연한 박보검의 목소리와 '뉴페이스' 심형탁X신성의 유쾌한 매력이 시청자들에게 폭풍 설렘을 안겼다.

5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71회에서는 '새신랑' 심형탁이 첫 출연해 일본인 아내 히라이 사야와의 달달한 신혼생활을 공개했다. 또한 '신랑학교 연애부장' 장영란과 '절친' 김가연-정경미-심진화-조향기는 '뜨거운 주부들' 2차 회동 겸 여행을 떠났다. 특히 이들의 모임에는 배우 박보검과 신성이 깜짝 등장하기도 해, 전국의 여심을 초토화시켰다.

이날 '뉴페이스'로 새롭게 합류한 심형탁은 이승철, 한고은, 장영란, 문세윤 등 '신랑학교' 멤버들과 인사를 나눴다. 이어 최근 혼인신고를 마친 '17세 연하'의 일본인 아내 히라이 사야와 7월 일본에서, 8월 한국에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며 "대한민국의 3대 도둑 자리를 노리고 있다"고 당차게 밝혀 스튜디오를 폭소로 물들였다.

잠시 후 심형탁 부부의 신혼 일상이 공개됐는데, 그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부엌에서 음식을 만들고 있는 아내에게 다가가 백허그를 작렬했다. 하지만 이내 "오늘 시누이가 오기로 했다"고 알려, 아내를 당황케 했다. 또한 심형탁은 아내가 "손님맞이용 장을 봐오라"고 하자, 오는 길에 문방구에 들러서 오락을 하다가 장바구니를 놔두고 오는 실수를 저질렀다.

우여곡절 끝 손님맞이 준비를 마친 두 사람은 '신랑수업' 공식 시누이인 한고은과 남편 신영수가 집을 방문하자, 반가워하면서 신혼집을 구경시켜줬다. 신영수는 만화 피규어로 가득 찬 '심형탁룸'을 보더니, "여보~ 나도 이렇게 하고 싶어"라며 애교를 부렸다. 하지만 한고은은 "나도 하고 싶은 거 많아"라며 칼 차단했다. 이후 네 사람은 식사를 하며 이야기꽃을 피웠고, 심형탁은 일본인인 아내와의 파란만장한 결혼 풀스토리를 밝혔다.

그는 "아내가 저한테 반한 이유가 끈질김 때문이었다고 했다. 일본 남자들은 (여자가) 싫다고 하면 더 이상 대시하지 않는데, 저는 아니었다"며 아내를 쟁취한 열정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장인어른이 우리 부부가 일본에 갈 때 호텔에서 묵지 말라고, 집을 지어주신다고 했다"며 남다른 '스케일'의 장인어른을 자랑했다. 이에 사야는 "아버지가 남편을 엄청 좋아하신다. 아버지가 같이 술 마시는 사람을 좋아하는데, 남편과는 언어 소통이 안 돼도 재밌게 마실 수 있다고 하셨다"라며 행복해했다.

국경을 뛰어넘은 심형탁의 결혼 풀스토리가 모두의 박수를 자아낸 뒤, '뜨거운 주부들'의 2차 회동 모습이 펼쳐졌다. 이날 '뜨거운 주부들' 5인방은 모처럼 여행을 떠났고 숙소에 도착하자마자 파김치에 맥주를 들이키며 힐링을 즐겼다. 그러던 중, 장영란은 '신랑학교 교장' 이승철에게서 선물이 도착했다며 이승철이 보내준 번호로 전화를 걸었다. 전화번호의 주인공은 5인방의 '최애 배우'인 박보검이었다. 5인방은 박보검과의 통화에 대흥분해 "태어나줘서 고마워요"라며 리얼 고백했다. 박보검은 차례로 5인방과 대화를 나누던 중, 심진화에게 "선배님은 살 빼지 않으셔도 예쁘세요"라고 진심어린 마음을 전했다. 이에 '찐' 감동한 심진화는 눈물까지 글썽였다.

또한 박보검은 '5인 중 한 명을 택해달라'는 말에 장영란을 택했다. 그는 "긍정의 에너지를 많은 분들께 주시면 좋겠다"라며 '신랑수업' 출연 제안 질문에 "저도 이제 신랑이 되어야 할텐데"라며 결혼을 희망해 이목을 끌었다.

박보검과의 전화 통화를 마무리한 5인방은 본격적으로 요리를 시작했다. 그런데 이때, 신성이 깜짝 방문해 트로트 무대를 선사, 현장을 뒤집었다. 뜨거운 분위기를 가라앉힌 5인방은 신성과 폭풍 먹방에 돌입했다. 이때 신성은 "배우자들의 단점이 뭐냐?"고 질문했다. 정경미는 "남편 윤형빈이 오토바이를 나 몰래 1년 동안 탔다"며 최신 버전 '황당 사연'을 털어놨다. 하지만 정작 본인은 "남편이 거짓말을 한 것 보다 중요한 건 내 남자의 안전"이라며 '찐' 사랑을 인증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식사 후, 다섯 누나들은 즉석 '애교 수업'을 실시했다. 신성은 '울라울라' 댄스까지 선보여 누나들의 마음을 훔쳤다. 이에 누나들은 "소개팅 추진해보겠다"며 바로 휴대폰을 꺼내들었다. 심진화는 "86년생 배우고 예쁘다"며 서윤아의 사진을 보여줬다. 신성은 '입틀막' 하며 눈을 반짝여, 실제로 소개팅이 성사될지 기대감을 높였다. 이어 정경미는 개그우먼 박소영과 즉석에서 영상통화까지 연결해줬다. 이에 신성은 "오랜만이에요~"라고 인사한 뒤, "(박소영과) 밥 먹은 적 있다"고 해 '구면'임을 알렸다. 신성과 박소영의 티키타카를 본 이승철은 "(만약 둘이 결혼한다면) 사는 재미가 있겠다"며 핑크빛 분위기를 조성했다. 과연 신성이 이중 누구와 소개팅을 하게 될지 다음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커진다.
안윤지 기자 | zizirong@mtstarnews.com
Go to Top
2019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