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Y대 출신' 전현무, 대치동 학원가에 탄식 "母 때문에 자신감 하락"[티처스][★밤TV]

  • 김노을 기자
  • 2023-11-06
소속사 퇴출 후 다시 공부를 시작한 중3 학생이 '티처스'를 찾았다.

5일 첫 방송된 채널A '성적을 부탁해 티처스'에서는 연습생 출신의 중학교 3학년 김명진이 출연했다.

이날 김명진은 "지난해 1년 동안 연습생 생활을 했다. 지금은 소속사에서 퇴출 당한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연습생 생활만 1년을 하다가 갑자기 공부를 해야하는 상황이 오니까 눈앞이 캄캄하더라. 극단적으로 말하면 내 인생이 망한 것 같았고, 힘들었다. 연습생 생활을 하면서 공부를 놓고 연습생만 하다 보니 막막하더라"고 털어놨다.

목표 대학으로는 고려대학교 미디어학부를 꼽았다. 그는 "열심히 공부해서 갈 수만 있다면 가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이후 공개된 일상 VCR에서 김명진은 친구들과 함께 대치동 학원가로 향했다. 이를 본 MC 전현무는 "어우, 대치동이야?"라고 말하며 인상을 찌푸렸다.

목동 학군지 출신인 전현무는 "우리 엄마인 줄 알았다. 우리 엄마가 목동사거리 곰달래길에서 저러고 있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우리 엄마도 공부 잘하는 친구의 부모님 얘기를 듣고 마음이 조급하고 불안해져서 나를 선행학습시켰다. 그런데 너무 어려웠다. 나는 거기서 자신감을 더 잃었다"고 회상했다.

조정식 강사는 김명진의 어머니를 향해 "중심을 정확하게 잡아야 한다. 준비해야 할 입시 로드맵이 달라진다. 대치동은 남들 따라하기 바빠서 다 섞여 있는 게 문제"라고 조언했다.
김노을 기자 | sunset@mtstarnews.com
Go to Top
2019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