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미우새' 신동엽 "중1 아들, 여자에 관심 없는 척 연기..같잖다"[★밤TV]

  • 정은채 기자
  • 2023-11-06
'미운 우리 새끼' 신동엽이 중학교 1학년 아들을 언급했다.

지난 5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그룹 에픽하이의 리더 타블로가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타블로는 딸 하루의 근황을 전하며 "이제 중학교 1학년이다, 키가 크다. 본인 입으로 자기가 엄마 닮아서 다행이라고 이야기한다"라고 해 보는 이들로 하여금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이어 타블로는 "얼마 전에 하루가 저한테 '아빠, 만약에 내가 남자친구 생기면 아빠한테 먼저 얘기해 줄게'라고 하더라"라고 털어놨다. 그는 "저는 이 말을 언젠가 들으면 제가 감당 못할 줄 알았다. 왜냐면 제가 워낙 하루를 예뻐해서. 그런데 그 말 들으니까 나한테 이런 걸 얘기해 줄 정도로 좋게 생각하는구나 싶었다"라며 부녀 간의 두터운 관계를 자랑했다.

MC 서장훈은 하루와 동갑인 중학교 1학년 아들이 있는 MC 신동엽에게 "아들도 형한테 여자친구 이야기를 하냐"라고 물었다. 이에 신동엽은 "전혀 안 한다"라며 단호히 답했다. 그러면서 "심지어 여자에 관심 없는 척 연기를 하고 있다. 정말 같잖다"라고 덧붙 모두를 폭소케했다.

한편, 이날 타블로는 정우성 때문에 운동을 포기해놨다고 털어놨다. 그는 "몸을 만들려고 헬스장을 방문한 첫 날이었다. 운동 후 목욕을 다하고 다소 벌거벗어 있었다"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누가 굉장히 인상적인 목소리로 '타블로 씨'라고 했다. 정우성 씨였다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그런데 거울에 비친 저희의 투 샷이 제가 너무 초라해 보였다"라며 "그날 이후 다시는 헬스장 안갔다"라고 털어 보는 이들로 하여금 웃음을 자아냈다.
정은채 기자 | star@mtstarnews.com
Go to Top
2019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