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 ARTIST AWARDS News Photo Content

News

이제훈·김태리, 대상 공동 수상..'법쩐' 팀 故 이선균 추모[SBS 연기대상] [종합]

  • 김나연 기자
  • 2023-12-30
배우 이제훈, 김태리가 'SBS 연기대상'에서 대상의 영광을 안았다.

29일 상암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3 SBS 연기대상'이 생방송으로 개최된 가운데, 방송인 신동엽, 배우 김유정이 진행을 맡았다. 최근 배우 이선균의 갑작스러운 사망 비보에 시상식에 참석한 배우들은 추모의 뜻을 담아 대부분 블랙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이날 대상의 주인공은 '모범택시2'의 이제훈, '악귀'의 김태리였다. 두 사람은 가위바위보로 수상 소감 순서를 정하는 진풍경을 연출하기도. 먼저 김태리는 "최근에 한 영화 감독님의 글을 읽었다. '대본이 완성되는 순간, 그 후부터는 두려움에 쫓기기 시작한다. 현장에서 만날 배우가 물어볼 수많은, 꼭 중요하지 않지만, 꼭 답해야 하는 질문들에 대하여'라는 글이었다. 수많은 질문들을 함께 풀어주신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함께한 배우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절대 쉽지 않은 작품이었지만, 그 어느 때보다 행복했다. 끝까지 함께한 동료들 덕분이다. 결과보다 과정이 더 소중했던 작품이었는데 좋은 결과까지 만들어주신 시청자분들께도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아직은 배우고 있는 연기자지만, 언젠가는 제가 배우고 받은 것들을 모두 나눠줄 수 있는 연기자가 되고 싶다. 그때까지 감사히, 열심히 일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제훈은 "'모범택시'를 사랑해 주신 시청자분들 감사하다. 시즌2를 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영광스러웠는데 큰 상을 주셔서 몸 둘 바를 모르겠다. 억울한 피해자를 대신해서 복수해준다는 이야기의 로그라인이 저는 무겁게 느껴졌고, 실제로 그 사건을 겪으신 분들에게 위안이 되고,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해서 연기했다. 부족한 점이 많았지만, 다행히도 저에게는 너무나 좋은 감독님과 작가님, 동료 배우들, 스태프들이 함께 있었기 때문에 저의 부족함을 채워가면서 연기할 수 있었던 것 같다. 그분들이 아니었다면 이 자리에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모범택시2' 스태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한 이제훈은 "현장에서 외롭고 힘든 순간이 많았는데, 무지개 운수 식구들과 함께 있으면 정말 행복했다. 가족 같은 식구들을 만나게 된 것 같아서 행복했다. 행복을 이어갈 수 있는 시간이 있어서 더더욱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2023년 최고 시청률 25.6%를 기록하며 시청자들에게 유쾌한 사이다를 전해준 '모범택시2'는 대상과 네티즌이 뽑은 2023 최고의 SBS 드라마를 포함해 8관왕을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웰메이드 장르물 한국형 오컬트라는 새로운 문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은 '악귀' 또한 김태리의 대상을 포함해 6관왕을 차지했다.

미니시리즈 장르/액션 최우수 연기상은 드라마 '국민사형투표'의 박성웅에게 돌아갔다. 박성웅은 굳은 표정으로 트로피를 받아들었고, "소감보다는 편지를 하나 쓰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는 더이상 아픔도, 걱정거리도 없는 평안한 세상에서 편하게 쉬길 빌겠다. 오늘 하늘나라로 보낸 날인데 형이 상을 받았다. 언제나 연기에 늘 진심이었던 너한테 이상을 바친다. 잘 가라 동생"이라고 진심 어린 소감을 전했다.

미니시리즈 장르/액션 최우수 연기상을 받은 '법쩐'의 문채원은 불참했고, 미니시리즈 멜로/로코 최우수 연기상 주인공은 '마이 데몬'의 송강, 김유정이었다. 송강은 아쉽게도 시상식에 불참했고, 김유정은 "너무 감사드린다. '마이 데몬' 함께하는 모든 분께 감사하고, 저와 함께 촬영 현장에서 저를 보살펴주고, 도와줬던 회사 식구분들, 스태프분들 너무 감사하다"라고 밝혔다.

그는 "사실 제가 연기를 얼마나 했는지 잘 모르고 있었다. 자꾸 물어봐 주시고, 알아봐 주시는 분들이 있어서 돌아보게 됐다. 오래오래 꿈을 잃지 않고, 연기하고 싶다. 건강한 사람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하며 눈물을 보였다.

시즌제 드라마 최우수 연기상은 '낭만닥터 김사부3'의 안효섭, 이성경이 받게 됐다. 안효섭은 "말이 안 되는 거 같은데 이 상은 '낭만닥터 김사부3' 팀에게 주는 상인 것 같다. 시즌2부터 시즌3까지 5~6년을 시간 보냈는데 제 연기의 터닝 포인트가 됐다. 존경하는 선배님들, 사랑하는 동료, 후배들과 함께 뜻깊은 작품을 할 수 있어서 좋았다"며 "제가 존경하는 한석규 선배님 보고 싶은데 많이 배웠다. 감사하다. '낭만닥터 김사부'라는 이름에 걸맞게 '낭만이란 뭘까?' 생각해봤다. 근데 딱히 답이 안 떠오르더라. 낭만이 있다고 믿는 순간 낭만이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 여러분도 낭만적인 하루하루를 보내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이어 이성경은 "'낭만닥터 김사부2' 때는 제 인생에서 가장 건강했던 때 했던 것 같고, '낭만닥터 김사부3' 때는 나약하고, 연약할 때 했던 것 같다. 그래서 더더욱 동료들과 팀 모두가 저를 이끌어주고, 보듬어주고, 도와줬기 때문에 할 수 있었던 것 같아서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장 약할 때 강하게 만들어 준 '낭만닥터 김사부' 식구들 감사학, 사랑한다. 가장 낮은 곳에서 최선을 다해 겸손하게 섬기고, 더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는 배우 되겠다. 무엇보다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주변에 사랑하는 사람들을 지켜줄 수 있는 사람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네티즌들이 뽑은 올해의 드라마상 주인공은 '모범택시2'였다. 이제훈은 "네티즌이 뽑아주신 올해의 드라마상을 수상해서 너무 기쁘다. 이 영광을 감독님, 작가님께 드리고 싶다. 너무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SBS 연기대상이 끝난 후에는 '드라마 '법쩐'에 출연했던 이선균 님이 우리 곁을 떠났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추모 문구가 나왔다.


이하 2023 SBS 연기대상 수상작(자)


◆ 대상=이제훈('모범택시2'), 김태리('악귀')

◆ 최우수 연기상(미니시리즈 장르/액션)=박성웅('국민사형투표'), 문채원('법쩐')

◆ 최우수 연기상(미니시리즈 멜로/로코)=송강('마이 데몬'), 김유정('마이 데몬')

◆ 최우수 연기상(시즌제 드라마)=안효섭('낭만닥터 김사부3'), 이성경('낭만닥터 김사부3')

◆ 네티즌이 뽑은 2023 최고의 SBS 드라마='모범택시2'

◆ 우수 연기상(미니시리즈 장르/액션)=이준('7인의 탈출'), 홍경('악귀'), 이유비('7인의 탈출')

◆ 우수 연기상(미니시리즈 멜로/로코)=려운('꽃선비 열애사'), 신예은('꽃선비 열애사')

◆ 우수 연기상(시즌제 드라마)=신재하('모범택시2'), 표예진('모범택시2')

◆ 베스트 커플상=송강·김유정('마이 데몬')

◆ 베스트 퍼포먼스상=진선규('악귀')

◆ 올해의 팀='낭만닥터 김사부3' 돌담즈

◆ 조연상(미니시리즈 장르/액션)=김원해('악귀')

◆ 조연상(미니시리즈 멜로/로코)=정순원('마이 데몬', '트롤리'), 서정연('마이 데몬', '트롤리')

◆ 조연상(시즌제 드라마)=배유람('모범택시2'), 장혁진('모범택시2'), 손지윤('소방서 옆 경찰서 그리고 국과수')

◆ 신스틸러상=고상호('낭만닥터 김사부3', '모범택시2'), 변중희('낭만닥터 김사부3', '모범택시2')

◆ 청소년 연기상(여자)=박소이('악귀'), 안채흠('모범택시3')

◆ 청소년 연기상(남자)=최현진('국민사형투표'), 한지안('낭만닥터 김사부3')

◆ 신인연기상=강유석('법쩐'), 권아름('국민사형투표'), 김도훈('7인의 탈출'), 양혜지('악귀'), 이신영('낭만닥터 김사부3'), 이홍내('낭만닥터 김사부3'), 정수빈('트롤리')
김나연 기자 | ny0119@mtstarnews.com
Go to Top
2019 Asia Artist Awards

투표 준비중입니다.

닫기